Home 회원로그인
회원등록 현재접속자
뉴스메인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생활 | MNKTV | 오피니언 | 연예스포츠 | 시군소식 |
  
 

사회

사회,일반 (1057)
사건,사고 (408)
교육 (700)
노동,취업 (1736)
환경 (520)
의료,건강 (577)
인권,복지 (426)
여성,性 (92)
역사,이슈 (127)





뉴스홈 > > ㆍ추천: 0  ㆍ조회: 427      
기업 10곳 중 8곳, 중고 신입 마지노선 경력 연차 있다!
     등록일 : 2021-07-29 (목) 17:23


성인남녀 2명 중 1명 이상이 경력을 포기하고 중고 신입으로 지원한 경험이 있을 정도로 중고 신입이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과연 기업들이 생각하는 중고 신입 마지노선 경력 연차나 연령은 얼마나 될까.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기업 560개사를 대상으로 ‘중고 신입 지원 마지노선 경력 연차’를 조사한 결과, 77.9%가 ‘마지노선 경력 연차가 있다’고 밝혔다.

중고 신입으로 지원할 수 있는 마지노선 연차는 평균 2.3년차로 집계됐다. 구체적으로는 ‘1년 6개월~2년 미만’(22.5%), ‘1년~1년 6개월 미만’(20%), ‘2년 6개월~3년 미만’(14%), ‘2년~2년 6개월 미만’(12.6%), ‘6개월~1년 미만’(9.9%) 등의 순이었다.

이러한 마지노선 경력 연차를 넘은 지원자에 대해서는 ‘일단 서류 평가를 진행한다’는 응답이 70.2%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경력 채용 지원으로 전형 변경 안내’(20%), ‘무조건 탈락’(4.6%), ‘자사 인재풀에 등록’(3.4%), ‘무조건 감점’(1.8%) 등의 순으로 평가하고 있었다.

연령의 경우, 전체 기업의 73.6%가 중고 신입으로 지원 가능한 마지노선 연령이 있다고 밝혔다. 마지노선 연령은 평균 32.3세였다. 그렇다면, 기업들은 중고 신입을 선호할까. 전체 응답기업의 대부분인 85.9%가 중고 신입을 ‘선호한다’고 밝혔다.

중고 신입을 선호하는 이유는 ‘바로 실무에 투입할 수 있어서’(80.5%, 복수응답)가 1위였다. 이밖에 ‘교육 비용과 시간을 절약할 수 있어서’(44.9%), ‘조직에 잘 적응할 것 같아서’(34.7%), ‘업무나 회사생활이 노련할 것 같아서’(32.4%), ‘기존 중고 신입 직원들에 대한 만족도가 높아서’(7.1%) 등이 있었다.

신입사원 중 중고 신입이 차지하는 비율도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1년 내 중고 신입을 채용한 경험이 있는 기업(437개사)의 경우, 전체 신입사원 중 중고 신입의 비율은 평균 34.7%였다. 지난해 전체 신입사원 중 중고 신입의 비율이 평균 26.1%로 조사된 데 비해 7.6%p 증가한 수치다.

이는 기업들이 중고 신입에 만족하는 경우가 반복되면서 학습 효과가 발휘되는 것이 원인 중의 하나로 분석된다. 실제로 채용 후 중고 신입과 경력이 없는 일반 신입 중 어느 쪽이 더 만족스러운지를 묻는 질문에는 ‘중고 신입’이라는 응답(65.2%)이 ‘경력이 없는 일반 신입’(7.6%)의 9배 가량 됐다. 신입 사원의 만족도를 점수로 환산하면, 중고 신입은 평균 68.8점인데 비해 경력 없는 신입은 54.5점으로 중고 신입이 14.3점 높았다.

한편, 전체 기업들은 경력 없는 일반 신입사원에 비해 중고 신입을 채용할 때 더 중요하게 보는 것으로 ‘직무 경험과 업무 능력’(72.3%, 복수응답)을 첫 번째로 꼽았다. 뒤이어서 ‘성실함 및 책임감’(42.1%), ‘조직 적응력 및 친화력’(28.8%), ‘지원 동기’(18.4%), ‘커뮤니케이션 능력’(14.1%), ‘열정 및 도전정신’(14.1%) 등의 답변이 이어졌다.

마이뉴스코리아/이충희기자
  0
3500






최근 등록글
ㆍⓢ 비공개 글
65 09/20
ㆍ마산회원노인종합복지관 행복한
28 09/17
ㆍ화개면 휴심사, 저소득층에 위문
40 09/17
ㆍ하동군, 추석맞이 전통시장 장보
74 09/17
ㆍ진주시, 2022년 문화재청 ‘문화
74 09/17
ㆍ국립현대미술관 창원관 신축안 유
74 09/17
ㆍ조규일 진주시장 7급 이하 공무원
74 09/17
ㆍ‘아동학대예방 915’ 캠페인 개
38 09/17
ㆍ대한민국 대표 춤축제 천안흥타령
31 09/17
ㆍ올가을 정취는 하동 동정호&형제
47 09/17
ㆍ구직자 10명 중 6명, 동영상 자기
24 09/17
ㆍ천안시태조산청소년수련관 추석맞
74 09/17
ㆍ성정청소년문화의집, 천안상업고
23 09/17
ㆍ태조산청소년수련관 진로 특별 프
74 09/17
ㆍLH한국토지주택공사 경남지역본부
28 09/15
ㆍ경남병무청, 사회복무요원 복무관
5 09/15
신문사소개 - 발행인인사말 -이용약관 - 뉴스 운영원칙 - 광고 및 후원문의 - 오시는길

인터넷신문 / 마이뉴스코리아 / 발행일 2006년 3월 24일 / 한국인터넷신문방송기자협회 회원사
등록번호 경남아00016호 / 등록일 2006년 3월 24일 / 사업자등록번호 : 608-15-58479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양덕북10길 23번 41호 / 대표전화 055-299-3511 / 팩스 055-299-3511
대표/발행인.편집인 : 하재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필선 / 보도자료 : pogyosa@naver.com
Copyright ⓒ마이 뉴스 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모든 저작권은 마이뉴스코리아 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