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원로그인
회원등록 현재접속자
뉴스메인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생활 | MNKTV | 오피니언 | 연예스포츠 | 시군소식 |
  
 

정치

지방,정치 (564)
청와대 (203)
국회,정당 (79)
정부,행정 (193)
국방,외교 (856)
북한 (273)





뉴스홈 > > ㆍ추천: 0  ㆍ조회: 1448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 당 총비서 추대
     등록일 : 2021-01-11 (월) 13:51


김정은 김일성·김정일과 같은 반열에 올려
동생 김여정 제1부부장, 정치국 후보위원과 조직지도부 제1부부장 직책 박탈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0일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전원회의에서 노동당 총비서에 추대됐다. 이로써 김정은은 김일성, 김정일과 같은 반열에 공식적으로 올랐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노동당 총비서가 된 것은 그가 더이상 김일성, 김정일 등 선대의 후광에 의존하지 않겠다는 뜻을 내비친 김정은은 김정일은 김일성 사후 3년상이 끝난 1997년에 총비서에 올랐으며 사후인 2012년에 '영원한 총비서'로 추대됐으나, 이번에 김 위원장이 김일성과 김정일이 역임한 총비서가 됨으로써 선대와 동등한 직책까지 오른 것이다.

김 위원장이 노동당 총비서에 오른것은 그가 북한 내 군부 권력의 최정점까지 공식적으로 올랐음을 의미한다. 그동안 김 위원장은 실질적인 권력을 뒷받침하는 직책은 여전히 김일성, 김정일에 미치지 못하다가 이번에 공식적으로 동등한 반열에 오른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

이번 당 대회서 김정은을 대리해 막강 권력을 행사해온 여동생 김여정 제1부부장은 이번에 정치국 후보위원과 조직지도부 제1부부장 직책이 박탈되는 등 당초 예상과 달리 지위가 격하한 것으로 전해졌다.

아직 김 제1부부장이 정치국 후보위원과 조직지도부 제1부부장 직책 박탈에 대해 전해진 것은 없으나 이는 오빠인 김정은이 총비서로 추대되는데 따른 여동생인 김여정이 내외의 관심을 받는 것을 피하기 위한 고육책으로 보인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의견이다.

다만 김 제1부부장이 정치국 후보위원직도 박탈된 만큼 우리에게 알려지지 않은 새로운 직책을 맡거나 국무위원장 서기실장(비서실장) 등 대외에 직책명이 공개되지 않는 자리일 가능성도 있어 보인다는 관측도 있다.

북한은 이번에 노동당 조직을 대대적으로 개편하고 간부들도 대거 교체했다. 인사는 조직지도부 제1부부장에서 부장을 건너 뛰고 조직담당 비서가 된 조용원이다. 조 비서는 노동당 직위도 정치국 후보위원에서 정치국 상무위원까지 올랐으며, 직책도 상관이던 김재룡 조직지도부장을 추월했다.

조직지도부와 함께 노동당의 최고 권력부서인 선전선동 담당 비서 겸 부장에 박태성 전 최고인민회의 의장이 선출됐다. 중앙위원회 검사위원장에 오른 정상학 전 부부장(근로단체부 제1부부장으로 추정)도 이번 인사에 새롭운 인물로 부상했다.

대남부문을 총괄해오던 김영철 당 부위원장은 이번 직책에서 통일전선부장으로 내려갔다. 전임이었던 장금철 통일전선부장은 해임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마이뉴스코리아/유명조기자
  0
3500






최근 등록글
ㆍ마산회원노인종합복지관 행복한
28 09/17
ㆍ화개면 휴심사, 저소득층에 위문
40 09/17
ㆍ하동군, 추석맞이 전통시장 장보
74 09/17
ㆍ진주시, 2022년 문화재청 ‘문화
74 09/17
ㆍ국립현대미술관 창원관 신축안 유
74 09/17
ㆍ조규일 진주시장 7급 이하 공무원
74 09/17
ㆍ‘아동학대예방 915’ 캠페인 개
38 09/17
ㆍ대한민국 대표 춤축제 천안흥타령
31 09/17
ㆍ올가을 정취는 하동 동정호&형제
47 09/17
ㆍ구직자 10명 중 6명, 동영상 자기
24 09/17
ㆍ천안시태조산청소년수련관 추석맞
74 09/17
ㆍ성정청소년문화의집, 천안상업고
23 09/17
ㆍ태조산청소년수련관 진로 특별 프
74 09/17
ㆍLH한국토지주택공사 경남지역본부
28 09/15
ㆍ경남병무청, 사회복무요원 복무관
5 09/15
ㆍ플라스틱 생산 기후위기 앞당긴다
25 09/15
신문사소개 - 발행인인사말 -이용약관 - 뉴스 운영원칙 - 광고 및 후원문의 - 오시는길

인터넷신문 / 마이뉴스코리아 / 발행일 2006년 3월 24일 / 한국인터넷신문방송기자협회 회원사
등록번호 경남아00016호 / 등록일 2006년 3월 24일 / 사업자등록번호 : 608-15-58479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양덕북10길 23번 41호 / 대표전화 055-299-3511 / 팩스 055-299-3511
대표/발행인.편집인 : 하재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필선 / 보도자료 : pogyosa@naver.com
Copyright ⓒ마이 뉴스 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모든 저작권은 마이뉴스코리아 에 있습니다)